PRESS


[아시아경제] [파워 K-우먼]"뭐라도 돼도 괜찮아"…고립 속에서 '나'를 찾는 청년들

운영자
2023-02-02
조회수 278

[아시아경제] [파워 K-우먼]"뭐라도 돼도 괜찮아"…고립 속에서 '나'를 찾는 청년들


백수들을 위한 '회사놀이' 니트컴퍼니
고립된 청년들이 관계와 자존감 회복
"뭐든 해도 괜찮은 사회·문화 꿈꿔요"


“청년들이 ‘무업(無業)’ 기간에 장기간 고립되며 일상이 무너지는 것을 해결하고 싶었습니다.”

일을 하지 않고 있는 이들, ‘백수’들이 모여있는 회사 ‘니트컴퍼니’를 운영하는 비영리스타트업 ‘니트생활자’의 박은미, 전성신 공동대표가 입을 모아 한 말이다. 누구나 그렇듯 두 사람 모두 처음부터 백수는 아니었다. 10년 가까이 직장생활을 하면서 지칠대로 지쳤을 뿐이다.


박 대표는 “항상 직장생활을 해야 한다는 주의였기 때문에 회사생활을 이어가려고 반복했다”라며 “2019년 마지막 회사생활 이후 더 이상 무언가를 하기 힘들다는 생각이, 낭떠러지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털어놨다. 전 대표도 마찬가지였다. 그는 “10년 정도 조직생활을 하면서 소진이 돼 다시 취직 전선에 뛰어들어 자신을 홍보하고, 어딘가 소속돼 일을 하는 패턴을 또다시 반복하고 싶지 않았다”며 “내 자신에게 쉬는 시간을 주고 싶기도 했고, 취업 말고 다른 걸 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라고 했다. (중략) 


원문보기


0


격주 수요일, 21C 백수살이의 모든것(약간 과장)

니트레터에서 만나보세요.

구독

회원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SNS

상호명 : 사단법인 니트생활자

표자 : 박은미 I 고유번호 : 427-82-00365
이메일 : admin@neetpeople.kr   Tel : 02-318-1015   Fax : 0504-322-3937 

주소 : 서울시 중구 다동길 5 1003호
ⓒ 사단법인 니트생활자